복지 뉴스 · 이슈

알차고 유용한 최신 복지 뉴스와 이슈 정보를 알려드립니다.

"백신 접종 후 열나면 아세트아미노펜 권장…이부프로펜도 가능"(종합)
등록일2021-06-07

대한약사회, 코로나19 백신 접종 후 해열진통제 사용 안내

대한의사협회도 '다른 해열진통제 복용 가능하다' 의견 내놔


(서울=연합뉴스) 김잔디 계승현 기자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을 접종한 후 발열이나 근육통 등이 나타났을 때는 아세트아미노펜 성분의 해열진통제 복용이 권장되지만, 구하지 못할 경우 이부프로펜이나 아스피린 등 다른 성분 해열진통제를 먹어도 무방하다는 의사와 약사 단체 조언이 나왔다.


대한약사회는 7일 '코로나19 백신 접종 후 해열진통제 사용 대국민 안내'를 통해 이같이 밝혔다.


약사회는 코로나19 백신 접종 후에 "열이 너무 많이 나거나 통증이 심할 경우에는 해열진통제를 복용하는 것이 도움이 된다"면서도 "증상이 가벼우면 복용할 필요가 없고, 부작용을 염려해 약을 미리 복용할 필요도 없다"고 했다.


그러면서 "(이상증상 해소를 위해) 아세트아미노펜 사용을 권장하나 이부프로펜계열(덱시부프로펜 등), 아스피린 등 다른 해열진통제 사용도 가능하다"고 강조했다.


약사회에 따르면 질병관리청은 아세트아미노펜 사용을 우선적으로 권고하고 있으나 미국 질병통제예방센터(CDC)나 유럽의약품청(EMA)에서는 아세트아미노펜 외에 다른 해열진통제도 사용할 수 있다고 공지한다.


이날 대한의사협회도 코로나19 백신 접종 후 발열과 통증이 있을 때 "타이레놀 등 아세트아미노펜 성분의 해열진통제를 복용하면 된다"면서도 "아세트아미노펜 계열 약물을 못 드실 경우 '부루펜'과 같은 이부프로펜이나 아스피린 등을 드셔도 된다"고 밝혔다.


의협 역시 약사회와 마찬가지로 코로나19 백신을 접종하기 전이나 부작용을 우려해 미리 해열진통제를 복용하는 것은 권고 사항이 아니다라고 했다.


약을 먹은 후에도 39도 이상 열이 나거나 발열, 두통, 전신 통증이 2∼3일 넘게 이어지면 의사의 진료를 받으라고 의협은 강조했다.


이와 함께 약사회는 만성질환 등으로 진통제를 복용하고 있는 사람들은 코로나19 백신 접종과 관계없이 약물을 지속해서 복용하는 게 좋고, 필요할 경우 의사·약사와 상담하라고 덧붙였다. 임산부가 해열진통제를 복용할 때는 아세트아미노펜 성분 의약품을 선택하라고 조언했다.


또 코로나19 백신 접종으로 인한 알레르기 반응을 예방하기 위해 미리 항히스타민제를 복용하는 행위 역시 권장하지 않는다고 명확히 했다.


key@yna.co.kr, jandi@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21/06/07 17:20 송고

이 정보는 2021-06-07 기준으로 작성되었으며, '복지이슈’는 국민이 궁금해하는 시기별 이슈를 보다 쉽게 안내하는 것을 목적으로 하며, 법적효력을 갖는 유권해석이나 각종 신고 등의 판단자료로서의 효력은 없음을 알려드립니다.
  • 관련 복지뉴스
    • 관련 복지 뉴스가 없습니다.
  • 관련 복지 서비스
    • 관련 복지 서비스가 없습니다.
만족도 평가 영역 현재 페이지의 내용과 사용 편의성에 대해 만족하십니까?
평가하기
 
현재 페이지의 오류와 개선점이 있으면 의견을 주시기 바랍니다.의견남기기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