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지 뉴스 · 이슈

알차고 유용한 최신 복지 뉴스와 이슈 정보를 알려드립니다.

자가격리 임신부 출산 도운 보건소 직원 등 '우리동네영웅' 선정
등록일2021-05-12

(서울=연합뉴스) 권수현 기자 = 행정안전부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극복을 위해 힘쓴 이달의 '우리동네 영웅'으로 부산·울산·경남 지역에서 모두 9명을 선정했다고 12일 밝혔다.


경남 고성군 보건소에 근무하는 박정혜 주무관은 지난 3월 임신 상태로 국내에 입국한 캄보디아 출신 A씨가 코로나19 검사에서 음성판정을 받고 자가격리하던 중 출산이 임박했다는 연락을 받았다.


박 주무관은 즉시 119구급대원과 연결해 이송해 나서도록 하는 동시에 자가격리자 입원을 거부하는 병원들을 상대로 일일이 전화를 걸어 설득했다. 그중 한 병원에서 딱한 사정을 듣고 급히 음압병실을 준비해 A씨는 무사히 딸을 출산할 수 있었다.


부산 동구자원봉사센터 정정국씨는 홀몸 어르신 등 취약계층 이웃에게 라면과 반찬을 전달하며 안부를 확인하고, 200차례 이상 방역활동을 했다.


울산 북구 염포동 여성자원봉사회 이순옥씨는 주민자율방역단으로 활동하고 소외계층에 마스크를 만들어 지원했다.


이밖에 농번기에 농가 일손을 지원하거나 소외계층 이웃에게 사비를 털어 각종 물품을 지원한 봉사자, 워킹스루 진료소 설치·운영에 힘쓴 보건소 직원 등이 우리동네 영웅으로 소개됐다.


행안부는 지난달부터 17개 시·도와 함께 코로나19 위기 상황에서 지역주민을 지킨 감동사례를 뽑고 있다. 우리동네 영웅으로 뽑힌 이들에게는 행안부 장관의 감사 편지와 기념품 등이 전달된다.


inishmor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21/05/12 12:00 송고

이 정보는 2021-05-12 기준으로 작성되었으며, '복지이슈’는 국민이 궁금해하는 시기별 이슈를 보다 쉽게 안내하는 것을 목적으로 하며, 법적효력을 갖는 유권해석이나 각종 신고 등의 판단자료로서의 효력은 없음을 알려드립니다.
  • 관련 복지뉴스
    • 관련 복지 뉴스가 없습니다.
  • 관련 복지 서비스
    • 관련 복지 서비스가 없습니다.
만족도 평가 영역 현재 페이지의 내용과 사용 편의성에 대해 만족하십니까?
평가하기
 
현재 페이지의 오류와 개선점이 있으면 의견을 주시기 바랍니다.의견남기기
위로 이동